망고중국
제 목 북경에서 애기 보는 보모일을 하고 있는 농민 출신 아줌마가 단편의 글을 썼는데 인터넷에서......
작성자 바이링강사 등록날짜 2017-04-30 15:13:35 / 조회수 : 446
  • 북경에서 보모일을 하고 있는 농민 출신 아줌마. "我是范雨素"라는 제목으로 자전과 같은 단편을 써서 인터넷에

    생각지도 못하게 올려졌는데 너무나 큰 인기를 얻게 되었다. 

    그래서 오늘 오전에 저도 열심히 읽어봤다.

    웃다 울다, 멍하다가......

    중국이라는 사회에서 농민들의 삶은 어떠한 것인가? 더 나아가 중국이라는 빈부격차가

    심한 나라에서 가난한 사람들의 인생은 어떠한 것인가? 

    이런 생각과 같이 이 분의 글에서 보여주는 긍정과 유머의 힘에도 빠져들었다.

    http://www.art-news.com.cn/a/yaowen/guonei/20170426/9772.html

     

     

      

이전글 문재인의 당선은 한중관계에 도움이 된다 - <남방일보> 기사
다음글 중국인들이 요즘 열광하는 드라마 '人民的名义', 여러분도 보셨나요?